> 해독클리닉 > 기생충
 
 
 

기생충은 그 모양과 크기 때문에 총담관과 소화기관을 막아버리는 경우가 있다. 크나큰 기생충들이 모여 작고 가느다란 관을 막아버리면 배변이 어려워진다.

 

원충류의 기생충은 세포조직에서 발견되는 프로스타글란딘을 생성시키는데 이 물질이 나트륨과 염소를 고갈시켜 설사를 유발시키는 것이다. 그러므로 기생충 감염 시에 생기는 설사는 일반 감염물질을 배설시키는 인체의 반응이라기보다 기생충의 작용이라고 볼 수 있다.

 

어떤 기생충은 소장 상부에 사는데 거기서 염증을 유발하여 배속에 가스와 더부룩한 증상을 일으킨다. 이런 상황은 콩, 설익은 과일과 채소 등 소화가 어려운 음식을 섭취했을 때 더욱 심각해진다. 복부 창만이 계속되면 몰래 침입한 기생충들 때문에 생긴 증상으로 생각하면 틀림없다. 이런 소화기 증세는 기생충을 제거하지 않는 한 몇 달 혹은 몇 년씩 간헐적으로 지속된다.

 

아랫배 좌측에는 S상 결장이란 것이 위치해 있다. 여기는 큰 기생충들이 영주하는 곳이다. 흡충, 회충 기타 수많은 기생충들이 살기를 원하는 장소이기 때문이다. 배변을 자주하면(하루 2, 3회가 정상) 거기서 사는 기생충의 숫자를 많이 줄일 수 있다. 설사를 하면 기생충이 있다는 뜻도 되지만 기생충을 많이 배출시킨다는 의미도 된다. 기생충과 함께 대장균들도 함께 하복통을 일으킨다.

 

하복부 우측에는 대장과 소장을 이어주는 회맹부라는 곳이 있고, 거기에 밸브 가 있다. 때때로 이 부위에 큰 기생충이 끼어있다. 항문에 가려움을 유발시키는 요충은 보통 여기에 숨어 있다. 이 소장과 대장을 이어주는 회맹부 바로 아래 충수돌기가 붙어있고 여기가 바로 요충이 가장 살기 좋아하는 부위가 된다. 이곳에 요충이 세균과 함께 가득 번식하고 있으면 통증과 염증이 생길 수 있다.

 

기생충은 장을 과민하게 하거나 염증을 일으키며 장벽에 달라붙어 갖가지 소화기 증상을 유발시키고 필수영양분, 특히 지방물질의 흡수를 방해 한다. 영양불량은 많은 양의 지방변을 일으킨다. 음식 때문이라고 생각되 면 아이스크림, 치즈, 요구르트 등을 먹지 않는 것이 좋으며 우유는 끓여 먹어야 한다.

 

기생충이 관절로 이동하여 거기서 포낭을 형성할 때 통증이 생기는데, 이 통증은 관절염과 상관관계에 있기도 하다. 관절에 생기는 통증과 염증은 기생충(회충, 십이지장충, 분선충, 선모충)에 의해 조직이 파손되거나 인체의 면역반응이 약해질 때 비롯된다.

 

선모충 트리키넬라가 근육 속에 깊이 들어가 포낭을 형성하고 살 때 생기는 통증이다. 십이지장충이나 분선충 기타 연쇄상구균이나 포도상구균 그리고 캄필로박터 등이 함께 작용하기도 한다.

 

심전도로는 파악되지 않아도 가끔 심장부위에 통증이 생길 수 있다. 이는 보통 견사상충에 의해 생기고 또 다른 기생충으로는 역시 사상충 계통의 로아로아에 의해 생긴다.

 

분선충은 현미경으로 보일 만큼 가는 실처럼 생겼다. 주로 말의 질병에 관여하나 사람들과 애완동물들도 쉽게 옮는다. 많은 경우의 두통에 분선충이 원인이 되지만 특히 편두통 환자들에게는 100% 예외 없이 분선충이 발견된다.

 

눈은 편모충, 선모충, 원생충, 십이지장충, 주혈흡충, 톡소플라스마 같은 기생충들이 살기 좋아하는 장소 중 하나이다. 이들을 죽이면 눈의 통증이 며칠 내에 사라진다.

 

이것은 자궁, 방광 또는 장에서 비롯된 것이다. 특히 방광벽에 살기를 좋아하는 주혈흡충과 기타의 기생충들도 배출되는 것을 싫어하여 방광으로 숨는 경우가 많고 거기서 통증을 유발시키기도 한다.

 

자궁내막증은 불임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이때 장흡충이 자궁에 있을 수 있다. 때로 양간흡충이나 간디스토마, 췌장흡충 등이 자궁내막에 기생하기도 한다. 기생충들이 뜻밖의 장소에서 발견되는 것은 화학용해물 때문이다.

 

자궁경부는 통증을 잘 느끼지 않는 곳이라 그냥 지나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남성의 전립선과 같이 문제가 많은 곳 중의 하나다. 때로 바늘로 찌르는 것 같은 통증이 있어 문제를 알려주어도 무관심으로 지나치기 쉬운 곳이 바로 이곳이다. 기생충이나 박테리아, 독성물질이 이곳에 들어있을 때 가느다란 통증이 있게 된다.

 

불임의 경우 자궁, 난소 그리고 자궁경부의 기생충이나 화학 독성물질들을 제거하여 해결하기도 한다. 임신한 사람이 기생충치료를 하는 것은 태아에 영향이 있을 가능성도 있으므로 전문가와 상의하는 것이 좋겠다.

 

60-70%가 대장균인 이콜라이에 의해 유발되지만 여기에 분선충도 포함된다.

 

천식은 100% 작은 회충과 연관된다. 음식이나 먼지로 들어온 기생충 알이 위장에서 부화되는 순간 그 유충이 대장으로 가지 않고 폐로 올라간다. 거기서 천식을 유발한다. 천식환자는 꽃가루나 짐승 털, 담배연기 등 오염된 공기에 알레르기를 일으킨다.

 

기생충은 인체의 과민반응을 일으키고 때로는 장벽을 뚫고 들어가 그곳으로 소화가 되지 않은 굵은 음식입자를 끌어들인다. 이때 인체의 면역반응이 활성화되어 백혈구의 한 종류인 호산구의 숫자가 증가된다. 호산구는 조직세포를 흥분시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킨다. 알레르기와 마찬가지로 기생충도 면역글로블린 E의 생성을 촉진시킨다.

 

여드름은 세균과 관계가 있는데 이 세균은 청소년들의 지방피부로 인해 더욱 번성하기도 한다. 또한 회충 종류인 선모충이 원인이 된다. 선모충은 보통 근육이나 횡경막에서 살지만 여드름의 경우에는 피부에서 발견된다.

 

건선이나 습진 모두 회충 때문에 생긴다. 회충은 애완동물에서 쉽게 옮기기 때문에 항상 재발의 우려가 있다.

 
기생충은 피부 두드러기, 담마진, 습진, 백납 등 기타 피부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며, 피부궤양, 부종, 소양증 등은 모두 원충의 침입에 의해 생긴다.
 

췌장흡충에 의해 생긴다. 동물의 췌장에서 사는 이 흡충은 인체에 들어와 원래 살던 곳과 유사한 환경을 찾아 사람의 췌장으로 들어가 기생한다. 거기서 인슐린을 분비하는 베타세포를 망가뜨리게 되고 결국, 인슐린의 분비를 저해하는 까닭에 혈중 당이 조절되지 않는 것이다. 난치병 부분에서 더 설명된다.

 

치매환자에게서는 뇌에서 화학오염물질인 자일렌과 톨루엔이 나타나고 있다. 이 화학용해물들은 여러 종류의 음료수에서 발견되는데 오염물질과 기생충의 관계는 밀접하다는 것은 이미 설명했다. 치매환자의 뇌에서는 수은, 탈륨, 카드뮴, 프레온 등이 축적되어 있는 것을 보는데 특히 알루미늄은 예외 없이 나타나고 있다. 동시에 뇌에서 4가지 일반흡충이 발견된다.

 

기생충이 뇌 속에서 신경전달물질의 생산을 방해하거나 또는 그것의 균형을 무너뜨려 우울증을 유발시킬 수 있다. 보통 개나 고양이 회충, 선모충, 분선충 그리고 십이지장충 등이 관계한다.

 

간질은 항상 회충의 유충이 뇌에 있을 때 발생된다. 사실 회충이 뇌에 들어가 있는 것은 비정상이다. 그들은 보통 위장과 폐 사이를 왕래하는 것이다. 회충의 유충은 개, 고양이, 말, 돼지 기타 흙 속에 먼지 속에 얼마든지 있어 감염이 쉽게 되므로 조심해야 한다. 회충은 항상 박테로이드 프라질리를 지니고 다니는데 회충과 함께 뇌에 들어온 이 박테리아가 뇌종양 속에 들어있는 것을 보게 된다. 뇌종양은 기생충과 박테리아 등이 죽어 없어지기 전에는 줄어들지 않는다.

 

어떤 기생충은 장의 점막에 달라붙어 인체의 영양분을 빨아먹는다. 기생충의 숫자가 많아지면 피를 다량 유출시켜 철분부족의 치명적인 빈혈을 일으킨다.

 

어떤 기생충은 장의 점막에 달라붙어 인체의 영양분을 빨아먹는다. 기생충의 숫자가 많아지면 피를 다량 유출시켜 철분부족의 치명적인 빈혈을 일으킨다.

 

기생충의 대사물질과 독성물질은 중추신경에 자극을 줄 수 있다. 때때로 불안, 초조, 근심 등은 기생충 감염에 의해 발생된다.

 

새벽 2시에서 3시 사이에 자주 깨는 것은 인체의 독성이 간을 통해 배출되는 것이 원인일 수 있다. 한의학에서 그 시간은 간과 관련된 시간이다. 또한 기생충의 대사물질인 암모니아가 뇌에 축적되면 불면이 생긴다. 한편, 기생충이 야밤에 항문을 통해 바깥으로 나오려는 바람에 가려움과 불편함이 발생해 잠을 설치는 경우도 있다.

 

의학용어로 알치증이란 비정상적으로 이를 간다든지, 깨문다든지, 악무는 것을 뜻한다. 이 경우도 기생충에 의한 감염에서 비롯된다는 것이 확인되었다. 이 증상은 수면 중인 어린이들에게서 가장 많이 발견된다. 알치증은 체내의 이물질의 자극에 대한 신경의 반응이라고 생각되고 있다. 현대의학에서 알치증의 원인은 아직 논란의 대상으로 남아있다.

 

피곤, 나른함, 무기력, 우울증, 집중력 부족, 기억력 퇴보 등의 증세는 모두 만성 피로증후군으로 포함된다. 기생충은 이 신체적, 정신적, 정서적 증상을 몰고 오는데 기생충들이 단백질, 탄수화물, 지방, 특히 비타민A와 B12의 흡수를 방해하기 때문이다.

 

기생충은 면역글로블린 A의 분비를 방해하여 면역기능을 약화시킨다. 기생충이 몸에 있을 때 면역기능은 계속 방해를 받게 되고, 따라서 인체는 박테리아와 바이러스에 속수무책 개방될 수밖에 없게 된다.

 
기타 현대의학이 지적하고 있는 많은 종류의 발암인자 가운데 기생충은 빼놓을 수가 없는 부분이다. 1997년도에 출판된 기생충학 서적에는 최소한 5가지 종류의 기생충이 암의 원인이 될 수 있음을 명시하고 있다. 암도 결국은 하나의 증상이라고 볼 수 있는데, 암과 기생충과의 많은 관계들 중에서 몇 가지 예를 들어보면 종양세포에서는 항상 아플라톡신과 파툴린이 발견된다. 아플라톡신은 간암을 일으키기도 하는데, 황달 환자들에게서는 항상 아플라톡신이 발견된다는 것이다.
회충에 의한 피해 중 한가지는 종양세포 속에 있어야할 비타민C를 전부 산화시켜 버린다는 것이다. 산화가 된다는 것은 수소원자가 없어진다는 뜻으로 세포가 죽어간다는 것을 의미한다. 회충을 죽여 없애면 비타민 C가 즉시 나타난다.
작은 양성종양이 악성종양으로 변하는 것은 장흡충, 오토-포스포-타이로신, HCG의 작용이 크다. Ortho-phospho-Tyrosine은 강력한 종양 성장물질이다. 오토-포스포-타이로신은 세포의 변형과 전이를 일으킨다. 양성종양세포를 악성 암세포로 바꾸어 버리는 역할을 하는 것이다. 이런 모든 것을 세계의 많은 학자들이 연구하여 기생충과 암을 퇴치하는데 공헌하고 있다.